Search

국토부·기재부·금융위, 한국판 뉴딜 마중물 ‘뉴딜펀드’ 투자설명회 개최

디지털 뉴딜 핵심과제 '스마트시티·스마트물류' 분야 민간투자 활성화 기대

- 작게+ 크게

조영자
기사입력 2021-03-04

국토교통부(장관 변창흠)는 금융위원회(위원장 은성수), 기획재정부(장관 홍남기)와  공동으로한국판 뉴딜 정책 소개 및 정책형 뉴딜 펀드에 대한 민간투자 활성화를 위해 4일 오후 2시~4시 금융업계, 뉴딜 참여 기업을 대상으로 투자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는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 중계됐다.

 

 

이날 설명회에는 윤성원 국토부 제1차관을 비롯해, 이세훈 금융위 금융정책국장, 손봉수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원장, 성주영 산업은행 수석부행장, 산업계ㆍ금융계 관계자, 외신기자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투자설명회는 지난해 11월부터 시작된 관계부처별 투자설명회 중 7번째로 개최되었으며, 디지털 뉴딜의 핵심 과제이자 미래 국토 교통 유망분야인 스마트시티와 스마트물류를 주제로 진행됐다.
 
분야별 투자설명회는 그간 1차(데이터·인공지능·5G+, ’20.11.6, 과기부), 2차(미래차·신재생에너지, 11.19, 산업부), 3차(친환경 미래차·녹색산업, 11.26, 환경부), 4차(스마트팜 , 12.10, 농림부), 5차(친환경 선박, ’21.2.2, 해수부), 6차(지역균형뉴딜, 2.8, 행안부) 등의 순으로 진행됐었다.

 

 

이날 설명회에서는 먼저, 국토부·LH 및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에서 ▴스마트시티 정책 방향 및 세종ㆍ부산 국가시범도시, 스마트챌린지사업 등 실제 적용사례 ▴첨단기술을 접목한 스마트물류센터 확산 계획 ▴관련 국가 연구개발 현황 등을 설명했다.

 

이어서, 산업은행과 자산운용사는 ▴정책형 뉴딜펀드의 추진 경과 및 투자 계획, ▴스마트시티ㆍ스마트물류 분야에 대한 실제 투자 사례를 소개했다. 정부는 향후 5년 간(‘21∼’25) 재정ㆍ정책금융 7조 원과 민간자금 13조 원으로 총 20조 원(연간 약 4조원) 규모의 정책형 뉴딜펀드를 조성할 계획이다.

 

윤성원 국토부 제1차관은 “민간의 풍부한 유동자금이 뉴딜펀드에 흡수, 혁신적인 분야에 투자되어 유망 산업 육성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면서, “국토부는 한국판 뉴딜사업을 더욱 충실히 이행하고, 민간에 대한 창의적인 지원방안을 발굴ㆍ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설명회 유튜브 영상은 국토교통부 및 금융위원회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8일부터 다시보기로 시청할 수 있다.


[나눔일보 = 조영자 선임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나눔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