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한복진흥센터, 지속가능한 한복 선보인 신진 디자이너 11명 선정

‘2020 한복디자인 프로젝트 Ⅰ_공모전’ 진행

- 작게+ 크게

조장훈
기사입력 2020-08-18

최연소 초등생 한복 디자이너를 비롯해 한복 디자인의 현대화를 이끌어갈 신진 디자이너 11명이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와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김태훈) 한복진흥센터는 <2020 한복디자인 프로젝트Ⅰ_공모전> 수상자를 발표하고, 18일 오후 문화역서울284에서 시상식을 개최했다.

 


올해로 7회째 열린 <한복디자인 프로젝트>는 한복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한복 디자이너를 발굴하고, 한복의 산업화와 현대화를 이끌어나가기 위해 시작된 기획이다. 올해는 신진 디자이너와 중진 디자이너 2가지 분야로 진행됐다. 그 중 경력 5년 미만의 신진 디자이너, 일반인 및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한 <2020 한복디자인 프로젝트Ⅰ_공모전>은 “지속가능한 우리옷의 가치” 를 주제로 펼쳐졌다.


이번 공모전에서는 참가자 77명 가운데 11명(대상 1명, 최우수상 1명, 우수상 2명, 장려상 6명, 특별상 1명)을 최종 수상자로 선정했다. 최연소 초등생 참가자는 올해 신설된 특별상을 받았다.

 

 

대상(문체부 장관상)은 김청음 씨(성신여자대학교)가 수상했다. 김청음 씨의 작품 ‘어부바 : 중력을 업고 앞으로 나아가는 생명력’는 6.25 전쟁 당시 한 소녀가 어린 동생을 업고 있는 사진에서 영감을 받았다. 피난길에서 가족을 지키는 영웅이었던 소녀들을 기리는 마음을 담았으며, 폐의류를 해체 후 재조립하거나, 한지 및 폐지를 원단으로 재활용하여 한복의 지속 가능성을 강조했다.


대상 수상자 김청음 씨는 “포대기는 자신이 사랑하는 생명체를 중력을 거슬러 들어 올리는 것”이라며 “혹여나 떨어뜨릴까 자신의 몸에 끈을 여러 번 동여맨 모습에 감동하여 공모전 콘셉트로 삼았다. 작은 몸에서 강한 생명력을 피어낸 소녀들의 숭고한 희생을 되새기고 싶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특별상은 조은수 양(만 11세, 서울한서초등학교 5학년)이 받았다. 조 양은 ‘우리 역사와 문화를 편하게’라는 작품으로 자신이 자주 입는 옷을 응용해 우리 역사와 문화를 표현했다. 동양화 무늬의 반팔 티셔츠, 중세 훈민정음 글자 패턴의 교복 셔츠, 떡국과 윷놀이가 그려진 하의 등으로 전통문화를 담아냈다. 특히 자주 입는 후드티를 응용해 족두리를 나타내는 장신구를 모자에 부착하는 등 참신한 디자인을 선보였다.


조은수 양은 “내가 그린 그림을 심사 받고 싶어서 응모하게 됐는데, 점점 한복과 의상 디자인에 재미를 느꼈다. 장래 희망이 없었는데 디자인을 하고 싶다는 큰 꿈이 생겼다” 며 기쁜 마음을 전했다.


한편, 최우수상은 환경문제를 위해 활동하는 환경 운동가를 주제로 삼은 작품 대해빙 (BIG THAW)을 선보인 오세이 씨(한국예술종합학교)가 수상하였으며, 우수상 수상자는 ▲임현서 씨(미국 뉴저지 P.I. 아트센터) ▲김명지 씨(미묘록) 2명이 선정됐다. 장려상 수상자는 ▲이명준 씨(한국예술종합학교) ▲공동현 씨(국제패션디자인 전문학교) ▲박한비 씨(소속없음) ▲박규리 씨(한남대학교) ▲길진혁 씨(한양대학교) ▲권택환(모어링) 6명이다.


올해 수상자는 디자인 계획안 공모(5. 13.~6. 5.)를 시작으로 1차 디자인 계획안 심사(6. 11.), 2차 실물 심사(7. 16.)의 엄격한 절차를 거쳐 선정되었으며, 최종 수상자 10인의 작품은 도록으로 제작될 예정이다. 특히 대상 수상자에겐 하반기 진행될 ‘한복디자인 프로젝트Ⅱ_상품개발’ 사업에 우선 참여 기회를 제공한다. 경력 5년 이상의 중진 디자이너가 참여하는 ‘한복디자인 프로젝트Ⅱ_상품개발’은 한복 근무복을 개발해 한복 일상화를 추진한다. 이 사업은 6월 모집을 마치고 연말에 상품개발을 앞두고 있다.


김태훈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장은 “초등학생부터 일반인 전문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연령대에서 참신하고 수준 높은 한복 디자인이 접수되어, 다채로운 한복디자인 결과물을 선보일 수 있게 됐다” 고 밝힌 뒤 “앞으로도 한복디자인 프로젝트를 통해 다양한 한복의 가치와 매력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나눔일보 = 조장훈 대표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나눔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