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김민석 의원 등, ‘수돗물 유충’ 관련 아리수정수센터 긴급 현장점검

정부 1차 조사 결과 서울 소재 6개 정수시설에서는 유충 발견되지 않아

- 작게+ 크게

조영자
기사입력 2020-07-23

더불어민주당 김민석 의원(영등포구을)의 제안으로 김경만(비례대표), 김영배(성북구갑), 이수진(동작구을) 의원 등은 23일 오전 10시 30분 영등포 아리수정수센터에 대한 긴급 현장점검에 나섰다.

 

 

이번 긴급 현장점검은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 부본부장의 서울시 급수 현황, 유충발생 관련 대응 현황 등의 브리핑을 시작으로 중앙제어실 그리고 정수공정과정(활성탄지) 등 전반적인 시설 점검 순서로 진행되었다.

 

최근 ‘수돗물 유충’ 불안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으며 관련 신고가 속출하고 있다. 정부의 전국 고도처리 정수시설 49곳에 대해 1차 조사를 한 결과 인천 공촌·부평정수장, 경기 화성, 김해 삼계, 양산 범어, 울산 희야, 의령 화정 7개 정수장에서 유충이 발견되었다.

 

정부의 1차 조사에서 서울 소재 6개 정수시설에서는 유충이 발견되지 않았으나 건물바닥청소, 방충망 미흡 등의 지적을 받았다. 이에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활성탄 역세척 주기 단축(6일 이내) 및 공기·물 세척을 강화하는 등의 ‘활성탄지 운영 주기 조정’과 방충망 보완, 전기트랩 설치 및 활성탄지 출입구 에어 커튼 등의 ‘시설물 보완’을 통해 유충 유입경로를 원천 차단하였다고 브리핑했다.

 

김민석 의원은 “서울시 급수를 담당하는 6개소 아리수정수센터에서는 아직 수돗물 유충이 발견되지 않았으나 선제적 조치와 점검을 위해 동료의원들과 함께 서울 천만 인구의 수돗물 정수를 담당하는 아리수정수센터의 현장점검에 나섰다.”라며 “수돗물은 생활에 있어 가장 중요한 공공재로 국민들의 불안과 불편이 없도록 만전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나눔일보 = 조영자 선임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나눔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