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면마스크 기증받은 동대문구 공무원들, KF94 마스크는 사회적 약자에게

에어로빅 강사 직접 제작한 면마스크 200매 구에 기증

- 작게+ 크게

조영자
기사입력 2020-03-16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 공무원들이 재능기부로 제작된 면 마스크를 기증받는 대신 본인들의 KF94 마스크는 사회적 약자에게 기부하기로 해 화제가 되고 있다.

 

 

마스크 기부 릴레이는 한 에어로빅 강사의 재능기부로 시작됐다.

 

코로나19 여파로 휴강하게 된 생활체육(에어로빅)교실의 에어로빅 강사 A씨는 자신의 재능(한복기능사)을 활용해 직접 면마스크 200매를 제작하고 동대문구에 기증했다.

 

이를 전달받은 동대문구청 복지정책과 공무원들은 기증받은 면마스크를 자신들이 사용하고, 대신에 개인적으로 보유하고 있던 KF94, KF80 마스크는 임산부,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에게 기증하기로 한 것. 이를 위해 지난 13일 복지정책과 공무원들은 2주간 공적마스크 구매 및 사용을 자제하고 이미 보유하고 있던 마스크 KF94, KF80를 기증한다는 내용의 서약서도 작성했다.

 

구 공무원들은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면마스크 쓰기 운동을 지속해나가며 공적 마스크는 사회적 약자들에게 더 많이 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하는 한편,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어려운 시기에 면 마스크를 직접 만들어 전달해주신 에어로빅 강사님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강사님의 아름다운 선행이 이어져 우리 구 직원들도 KF94 마스크를 사회적 약자에게 기증할 수 있게 됐다”며 “힘든 시기지만 구민, 직원 모두 힘을 합쳐 나간다면 슬기롭게 이겨나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 코로나19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나눔일보 = 조영자 선임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나눔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