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새로운 을지태극연습 27~30일 실시, '전시 대응'에 '재난·테러 대응' 추가

"국가위기상황에 대응하고 전시에 대비하는 민‧관‧군 합동 정부연습"

- 작게+ 크게

조영자
기사입력 2019-05-27

지난해 실시가 잠정 유예됐던 '을지연습'이 '을지태극연습'이란 새로운 명칭과 개념으로 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 실시된다.

 

▲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이 27일 정부세종2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에서 지진 발생(연습상황)과 관련 '국가위기 대응연습' 최초 상황판단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 행정안전부

 

'을지태극연습'은 국가위기상황에 대응하고 전시에 대비하는 민‧관‧군 합동 정부연습이다. 새롭게 변경된 '을지태극연습'은 국가위기상황 및 전시‧사변 등 국가비상사태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안보분야 매뉴얼과 비상대비계획을 검토·보완하고, 국가위기상황 및 전시 업무 수행절차를 숙달하기 위해 전국적으로 실시하는 비상대비 훈련으로 마련됐다. 특히, 이번 훈련에서는 대형 재난·테러 등 비군사적 요인에도 포괄안보 개념을 적용해 대규모 복합재난에 대한 국가재난관리 역량을 강화하도록 했다.

 

이 훈련의 최초 실시 배경은 1968년 1월 21일 북한 무장공비의 청와대 기습사건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이 사건에 충격을 받은 당시 박정희 대통령은 그해 5월 11일 지시를 내려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주관으로 7월부터 태극연습이란 명칭으로 훈련을 실시하도록 했고, 1969년부터는 '을지연습' 명칭으로 사용해왔다.

 

그러던 중 안보환경의 변화와 한미 연합 군사연습 중단 방침에 따른 2018년 을지프리덤가디언연습(UFG)유예로 을지연습이 잠정 유예됨에 따라, 대안으로 새로운 정부연습 모델로 개발하여 2019년 올해 처음으로 실시하게 됐다.

 

이와 관련,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27일부터 30일까지 4일 동안 시‧군‧구 이상 행정기관과 공공기관‧단체 및 중점관리대상업체 등 4천여 개 기관에서 48만여 명이 참여하는 을지태극연습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실시하는 을지태극연습이 예년의 연습과 다른 점을 살펴보면,

 

먼저, 대형 재난·테러 등 비군사적 요인도 국가 안보 위협으로 고려하는 포괄안보 개념을 적용한 ‘국가위기 대응연습’을 실시함으로써 대규모 복합재난에 대한 국가재난관리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했다.

 

이어서, 전시대비 연습은 한국군 단독연습인 태극연습과 연계하여 향후 전시작전통제권 환수에 대비하고 주변 안보환경에 영향을 받지 않는 독자적이고 안정적인 연습체계를 마련하기로 했다.

 

실제훈련에서는 영상회의 시스템, 재난안전통신망, 위성방송(SNG)차량, KT 스카이십(skyship) 등 제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적용한 최첨단 장비를 활용하여 지휘통제기구와 훈련 현장 간 신속한 정보 공유와 의사소통이 가능하도록 했다.

 

또한, 연습시기를 8월에서 5월로 변경해 태풍 등 자연재난에 영향을 받지 않고 하계휴가 및 국회 일정과 겹치지 않는 시기에 실시함으로써 연습에 더욱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 을지태극연습은 제1부 국가위기 대응연습(27일~28일 16:00)과 제2부 전시대비연습(28일 16:00~30일)으로 구분하여 시행한다.
    
국가위기 대응연습에서는 전국적으로 복합재난이 발생하는 상황을 가정해 위기대응조직(중대본, 중수본, 지대본 등) 가동 훈련과 상황판단회의를 실시하고 안보분야 위기관리매뉴얼 과제 토의를 진행한다.

 

또한, 국방부 재난지원부대 등이 대거 참여하는 민·관·군 합동 실제훈련을 실시하고 40여 개 기관이 동시에 영상으로 참여하는 국무총리 주재 ‘국가위기관리 상황평가회의’를 진행하여 대규모 복합재난에 대한 종합적 대처 상황을 점검한다.


특히, 재난현장의 대처상황을 재난안전통신망, 위성방송(SNG)차량, KT 스카이십(skyship), 드론 등 최첨단 영상 전송 장비를 활용하여 중앙재난안전상황실(세종)로 실시간 전송함으로써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 공유와 의사소통이 가능하여 통합적 재난관리체계를 구축할 수 있다.


전시대비연습은 불시 공무원 비상소집훈련, 통합방위사태 선포절차훈련, 전시직제편성훈련 등을 실시하고 사이버 안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사이버 테러, 위성항법장치(GPS) 교란 등 사이버 위협에 대한 대응 훈련도 실시한다.


아울러, 국민과 함께하는 연습이 되도록 다양한 비상상황에 대한 주민대피 행동요령 실습과 방독면 착용방법, 심폐소생술 교육 등 국민생활과 밀접한 안전교육을 체험방식으로 진행한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국민과 정부와 군이 함께하는 을지태극연습을 통해 국가위기대응 역량을 총체적으로 점검하고, 각종 위기관리 계획과 매뉴얼을 보완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나눔일보 = 조영자 선임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i/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나눔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