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한화그룹 '2019 신임 임원 봉사활동' 진행, 첫 출발은 '지역사회 나눔 실천'

2008년부터 시작돼 연례활동으로 정착, 겨울철 농촌 일손 돕기와 취약계층 가정 설 맞이 물품 전달

- 작게+ 크게

최진희
기사입력 2019-01-16

한화그룹(회장 김승연)이 ‘함께 멀리’라는 사회공헌 철학을 바탕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나눔 실천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

 
그 대표적인 참여형 사회공헌 활동 프로그램이 우리 주변 소외된 이웃들과 지역사회를 위해 나눔을 실천하며 2008년부터 시작해 연례활동으로 자리매김한 ‘신임 임원 봉사활동’이다.

 

 

올해도 한화그룹은 겨울철 농촌 일손 돕기 활동과 취약계층 가정에 설 맞이 물품을 전달하는 ‘2019 신임 임원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16일 충남 청양군 아산리 마을에서 진행된 이날 봉사활동에는 지난해 12월 정기인사에서 승진한 신임 임원 94명이 참여했다.

 

전체 60여 가구가 거주하는 아산리 마을은 주민 대부분이 60대 이상의 어르신들로 겨울철 일손이 부족한 농촌 마을이다.

 

신임 임원들은 비닐하우스 설치 작업과 축사 정비 활동, 농작물 수확 등의 봉사활동을 펼치며 겨울철 일손이 부족한 아산리 마을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보탰다.

 

 

이들은 이날 일손 돕기 봉사활동 외에도 설 맞이 물품으로 쌀과 현미찹쌀 등 우리 농산물 150박스를 구매해 종로구 관내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150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화 최주일 상무는 “봉사활동도 불꽃과 같아서 나눌수록 더 커지고 따뜻해지는 마음을 느낄 수 있었다. 오늘 하루 내 자신이 더 많이 배우는 뜻 깊은 시간이었다”며, “신임 임원으로서 늘 주변을 돌아보고 타인을 배려하는 겸손함을 잃지 않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한화그룹 주요 계열사 임직원들은 이달 말까지 저소득 독거노인ㆍ장애인ㆍ다문화 가정 등 우리주변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온정을 전하고자 다양한 설 맞이 임직원 봉사활동을 진행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나눔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