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조이맥스-밀알복지재단, 장애인 일자리 지원 '기부 물품 및 기부금' 전달

9일 분당구 조이맥스 본사에서 전달식 가져

- 작게+ 크게

최진희
기사입력 2019-01-10

'윈드러너Z' 등을 개발한 글로벌 게임회사 조이맥스는 9일(수) 밀알복지재단에 기부물품과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 왼쪽부터 조이맥스 구강서 경영지원실장, 밀알복지재단 조성결 국내사업부 팀장     © 최진희기자

 

조이맥스 임직원들은 연말연시를 맞아 물품기부 캠페인을 진행하고, 이 기간동안 모인 물품 200여점을 밀알복지재단에 전달했다. 기부물품은 밀알복지재단에서 운영하는 굿윌스토어를 통해 판매될 예정이며 수익금은 장애인 일자리 마련을 위해 사용된다. 이날 조이맥스는 사내 임직원들이 한 해 동안 사내카페 이용을 통해 모은 성금도 함께 전달했다.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는 "조이맥스 임직원 여러분의 기부에 더 많은 장애인이 일하는 기쁨과 자립된 삶을 누릴 수 있게 됐다"며 "따뜻한 나눔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굿윌스토어는 장애인직업재활시설을 결합한 재활용품 판매장으로, 재사용 가능한 중고물품을 기부받아 판매한 수익으로 중증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고용하고 있다. 밀알복지재단은 2011년 송파구 마천동에 문을 연 굿윌스토어 밀알송파점을 시작으로 밀알도봉점, 밀알전주점, 밀알구리점, 밀알대전점, 밀알창원점까지 총 6개의 굿윌스토어를 운영중이다.  

 

[나눔일보 = 최진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나눔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