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구시-중국 상해 성화성 그룹 업무협력 MOU체결

대구지역 섬유패션기업 및 디자이너 중국 진출 교두보 마련 및 원활한 협업 추진

- 작게+ 크게

조장훈
기사입력 2018-12-28

대구시는 28일 오후 5시 시청 상황실에서 권영진 대구시장이 중국 상해 유통 쇼핑몰업체인 성화성 그룹(강걸 회장)과 섬유패션 관련 교류협력 증진과 공동의 이익을  도모하기 위한 업무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성화성 그룹은 상해 치푸루에 위치, 2002년부터 중국 상해에 SHS패션몰을 운영중에 있다. 2015년부터 대구시와 교류해 왔으며, 지상 5층, 지하 2층 규모로 이루어진 SHS패션몰에 입점한 450개 매장 중 120여개 매장이 한국브랜드와 디자이너 매장으로 이루어져 있다.

 

성화성 한국관은 최신 한류 콘텐츠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빠르게 접할 수 있는 쇼핑몰로서 패션을 선도하는 젊은층과 소비 능력을 가진 우먼파워들이 모이는 곳으로 중국시장에서는 상당한 영향력을 가진 그룹이다. 최근에는 젊은 층이 소비하는 디자이너 브랜드를 영입하여 편집샵 형태의 매장을 확대하고 있는 추세이다.

 

 

이번 업무협력 MOU체결은 지난 12월 18일 중국을 방문한 권영진 대구시장이 지속적인 교류로 우호 관계를 유지중인 중국 성화성그룹의 강걸 회장을 만나, 대구 섬유패션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지역 섬유패션업체 및 디자이너들의 원활한 중국 진출과 K-패션 생태계 조성에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한 것에 대한 화답으로 이루어졌다.

 

대구시와 성화성 그룹은 이번 업무협력 체결에서 △중국국제패션박람회(CHIC) 등이 개최될 때 공동참가하여 상호 브랜드 홍보에 최선을 다한다. △성화성그룹은 대구의 섬유패션 기업체와 디자이너들이 성화성 한국관(SHS)에 진출할 경우 정착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한다. △대구광역시는 성화성그룹과 지역의 섬유패션 기업체 간 협업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지원 등에 적극 협조한다 등을 주요 내용으로 담았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성화성 그룹과 업무협력 MOU을 계기로 지역의 섬유패션관련 기업체 및 신진 디자이너들의 중국시장 진출이 한층 더 탄력을 받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나눔일보 = 조장훈 대표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나눔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