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완도군, 관광객 무료 와이파이 '무한 서비스'

군민, 관광객 모두 공짜로 즐길수 있는 인터넷 세상

- 작게+ 크게

오승국선임기자
기사입력 2018-07-18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2017년까지 22개소 공공시설 및 주요관광지에 무선 인터넷(Wi-Fi)을 구축하였고, 올 상반기에 신지명사십리 해수욕장을 비롯해 6곳에 추가 설치했다.


또한 하반기에는 문화체육관광부 공모 사업에 전남도내 주요 관광지 확대 사업이 선정되어 추가 구축할 계획이다.

 


하반기에 추진할 사업은 공동으로 자금을 출자하는 매칭펀드 방식이며, 4억 4천 2백만 원(국비 12%, 도·군비 각 19%, 이동통신사 50%)의 사업비로 17개소 관광지에 설치되어 우리 군은 향후 5년 간 회선요금 및 운영비의 부담을 덜게 됐다.


28곳의 공공 와이파이 서비스는 군민과 우리 군에서 일손을 돕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 나아가 관광객들이 인터넷으로 소통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되고 있다.


신영균 자치행정과장은 “앞으로 전남도와 연계하여 주요 관광지와 가고 싶은 섬 등에 공공 와이파이가 지속적으로 구축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공공 와이파이 무료 서비스 이용자는 개인 정보 노출 및 보안에 각별히 주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나눔일보 = 오승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나눔일보. All rights reserved.